주메뉴 바로가기 본문내용 바로가기 사이트정보 바로가기
메뉴

숭실대학교 한국기독교박물관은 원래 장로교 목사이자 고고학자인 고(故)김양선(金良善) 교수가 미군정청으로부터 설립허가를 받아 1948년 4월 20일 서울 남산에 있는 옛 조선신궁(朝鮮神宮)터에 '기독교박물관'과 '매산고고미술관'을 개관·운영한 것에서 비롯되었습니다.

 

하지만 1950년 한국전쟁 발발로 인하여 많은 자료가 분실되고 휴관 상태에 놓여지기도 하였으며, 1953년 휴전과 동시에 다시 개관하였으나 얼마 지나지 않아 박물관 자리가 국회의사당 부지로 결정됨에 따라 1958년 2월 28일 폐관하고 유물은 김양선 교수의 자택으로 옮겨져 보관하게 되었습니다.

 

그 후 새로운 박물관 신축을 계획하던 중 1967년 7월 21일 소장 자료 3,600여 점을 모교인 숭실대학교에 기증함에 따라 1967년 10월 10일 '한국기독교박물관'으로 새로이 출범하게 되었습니다.

 

숭실대학교에서는 개교 70주년 기념일인 동년 10월 10일 완공된 구 채플(웨스트민스터 채플) 1층에 전시실을 마련하여 임시 개관하였다가 1976년 1월 19일 교내에 박물관 단독건물을 신축하여 정식 개관하게 되었습니다. 이후 2003년 7월 21세기의 새로운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 현대적 전시시설을 갖추고 과학적인 수장공간을 구비한 새 박물관으로 이전하였고 2004년 4월 그간의 소장유물과 발굴유물을 다시 정리하여 '숭실대학교 한국기독교박물관' 으로 재출발하게 되었습니다.

1969

05.20 한국박물관협회(1961년 창설) 사무실이 본교 박물관으로 이전 이 결정됨(이화여대, 고려대학에 이어 세 번째)
04.10∼04.19 〈이조민속공예전〉 개최. ‘韓弼麗여사 순직기념 및 신입생 환영’ 을 위해 개최한 특별전시회로, 234점을 출품 전시
03.18 주(駐)이디오피아 한국대사 엄요섭(嚴堯燮)씨, 14세기 출간된 양피지 에 마태복음을 수록한 이디오피아 성경 기증 방울잔

3점, 각배 1점 출품 전시

1968

11.06∼11.08 〈한국고대 토기 특별전시회〉 개최. 신라시대 角形土器를 비롯 하여 빗살무늬토기, 漢시대의 토기, 낙랑토기 등 31점과 박물관 주요 전시품인 지구의와 3.1독립선언서 등 32점 전시
04.20∼04.27 한국고고학협회가 주최하는 암사동선사유적 발굴에 참여. 신석 시기대의 대형 빗살무늬토기 및 석촉 등 다량의 유물 발굴
04.15∼04.27 한국대학박물관협회 주최 제6회 연합특별전시회(건국대 박물관)에 신석기~고려시대에 이르는 유물 49종 70여 점 출품 전시
04.01∼04.05 〈고신문 전시회 개최〉 한국 근대신문의 효시인 『漢城旬報』를 비롯하여 『독립신문』, 『皇城新聞』, 『大韓每日申報』,『그리스도신문』, 『예수교신보』, 『예수교회보』등 교회 신문 50여점 전시

1967

10.07 매산, 한국기독교박물관 초대 관장 취임
10.07 한국기독교박물관 개관식 거행. 한국에선 최초의 종교박물관으로 한국기독교박물관 개관. 기독교문화실, 기독교미술실. 考古室. 독립운 동기념실 등 5개 전시실 설치
07.21 매산, 대학이사회에서 3,600여 점의 소장 유물을 숭실대학에 기증

1966

1966년
08.22∼08.29 매산, 사학과 학생을 인솔하여 서울 역삼동 주거지 발굴.